씨알 신앙 고백서

박재순l승인2016.12.2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사랑으로 세상과 인간을 지으신 하나님 어버이를 내가 믿습니다.

하나님의 참된 아들로서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이며 하나님의 영(형상)이

우리 안에 계심을 일깨워주시고 하나님의 뜻을 알려주신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예수의 삶과 뜻을 이어 살겠습니다.

 

하나님의 거룩한 영으로 새로 나신 예수는

사랑과 정의로 가득한 하나님의 품 안에서

우리가 한 가족 형제자매로 사는 하나님 나라의 기쁜 소식을 전하며

사람을 억압하고 차별하는 세상의 불의와 죄악을 꾸짖으셨습니다.

 

하나님 나라의 생명잔치를 벌이신 예수를 로마 총독 빌라도가 십자가에 달아

죽였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불의한 죄악과 죽음의 권세를 깨트리고 죽은 자들

가운데서 살리셨습니다. 예수는 육으로는 죽었지만 영으로는 살아나서

하나님 나라의 능력으로 부활하셨습니다.

 

예수는 하나님의 생명과 영으로 나의 몸과 맘과 영혼 속에 우리의 삶 속에

역사와 사회 속에 살아계십니다. 예수는 고난과 죽음의 고통을 맛보고

세상의 나락을 경험하셨습니다. 예수는 이제 과거와 현재와 미래의 모든 사람들에게

길과 진리와 생명이 되셨습니다. 예수가 가신 길은 생명의 길이니

이 길을 따라가면 정의와 평화가 이루어지고 영원한 삶에 이르지만

이 길을 벗어나면 파멸과 죽음에 이르는 것을 우리는 알고 있습니다.

예수는 우리 안에서 우리와 함께 하나님 나라를 열어가고 계십니다.

 

나는 하나님 나라의 사랑과 정의가 불의와 죄악과 죽음의 권세를 이기고

승리할 것을 믿습니다. 나는 하나님 나라를 이루어가는 사람들의 모임과

사귐에 참여하고 헌신할 것을 다짐합니다. 서로 죄를 용서하고 죄와 죽음을

이기고 살면 육으로는 죽어도 영으로는 영원히 살 것을 믿습니다.

나는 사람이 몸을 가지고 사는 이 세상에서 하나님 나라가 이루어질 것을 믿고

예수와 함께 하나님 나라운동에 앞장서겠습니다. 아멘


박재순  p99444@hanmail.net
<저작권자 © 인성교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순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인성교육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 25길 25 3층 301호(동교동, 유남빌딩)  |  전화번호 : 02-900-2043  |  발행인 : 안재웅  |  편집인 : 박재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재무
등록번호 : 서울 아 03658  |  등록일 : 2015. 3.26
Copyright © 2018 인성교육. All rights reserved.